예수수도회 CONGREGATIO JESU

Ad Majorem Dei Gloriam 하느님의 더 큰 영광을 위하여
  • 홈
  • 예수수도회
  • 나눔향기
  • 시인향기

나눔향기

시인향기

너도야, 흘러왔구나.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왕눈이 작성일15-09-24 16:13 조회727회 댓글2건

본문

너도야, 흘러 왔구나.
 온정선수녀
 
어서 와요.   물줄기야!
너도야, 흘러 왔구나.  구름따라 바람따라 수십년을
총 칼이 무섭지 않은, 사랑 하나 가슴에 품고
첩첩 산줄기 바위돌을 건너서
 
흐르는 것은 흐르는  일밖에  모르는데
누가 막으리,  어느 누가 철망으로 막으리
그 곳이 비무장지댄들 무서울 것이 있으랴!
 
어서 와요 , 물줄기야!
한웅큼 양손에 담아보니 온세상 가득
마음이 마음속으로 흐르는 구나.
 
--- 금강산에서 내려오는 물줄기를 담아보며---
 

댓글목록

하모니님의 댓글

하모니 작성일

수녀님! 참 좋습니다.
마음 절절하게 공감이 되는 시구입니다.
9월의 어느 멋진 날이,
아니 가슴 아련히 아팠던 날이
떠오릅니다.
DMZ을 걸었던 어느 날~~!
시인은 하늘이 내신 천재라지요?
수녀님의 시를 늘 즐감하고 있습니다.
그래서 감사하지요...^^

온정선님의 댓글

온정선 작성일

하모니님, 감사드립니다.
우리의  가슴아픔을  물줄기로 씻어봅니다 .
자연이 주는 선물  하느님이 주시는 기도가 아닐까요?
또 한번 감사드리며 올립니다.